제 8회 제주4·3평화문학상, 제주4.3평화기념관서 시상식
제 8회 제주4·3평화문학상, 제주4.3평화기념관서 시상식
  • 신태희 기자
  • 승인 2020.06.22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제주4·3평화기념관서 시상식...당선자에 시상금 2000만원 지급
시 부문 ‘맑고 흰죽’ 변희수 시인, 논픽션 부문 ‘그해 여름’ 김여정 작가 수상

@제주인뉴스
4.3평화문학상,기념촬영@제주인뉴스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양조훈)은 20일 제주4·3평화기념관 대회의실에서 제8회 제주4·3평화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해 시 부문 당선작가 변희수 시인과 논픽션 부문 당선작가 김여정 씨에게 상패와 상금 각 2천만원을 수여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4·3평화문학상 운영위원회(위원장 현기영)가 주최하고 제주4·3평화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수상작가와 가족을 비롯해 현기영 운영위원장, 송승문 4·3희생자유족회장 등 20명 내외의 최소인원만 참석했다.

양조훈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제주4‧3의 지난한 진상규명운동 과정에 현기영의 소설 <순이삼촌>, 이산하의 시 <한라산> 등 많은 문학 작품들이 4·3의 증언자 역할을 해주었다”며 “제주4·3이 평화와 인권, 화해와 정의라는 인류 보편의 가치로 만개하는데 4‧3평화문학상이 가교가 되고 이정표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변희수 시인은 수상 소감을 통해 “4·3사건에 관한 작품을 누군가 계속해서 쓰고 또 누군가 계속 읽는다면 진아영 할머니를 비롯해서 수많은 희생자들에게 위로가 되지 않을까 생각하며, 그것이 문학의 가장 큰 힘이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여정 작가는 “〈그해 여름〉은 한국전사에 기록되지 못한 전쟁의 참혹함을 경험한 보광동 사람들의 이야기로 지난 3년여의 시간 동안 수없이 많은 막걸리를 마시면서 가슴 속 깊은 곳에 송곳처럼 박힌 이야기를 꺼내서 들려주신 보광동 사람들에게 감사 인사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주4·3평화재단 관계자는 “제9회 제주4·3평화문학상은 오는 7월 중 공모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고성1길 31
  • 대표전화 : 064-745-7117
  • 긴급전화 : 010-9587-3699
  • 팩스 : 064-745-75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남수
  • 발행인 : 고윤주
  • 편집인 : 김남수
  • 법인명 : 제주인뉴스
  • 제호 : 제주인뉴스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20
  • 사업자등록번호 : 548-81-01209
  • 등록일 : 2009-03-20
  • 발행일 : 2009-04-01
  • 창간일 : 2009-06-17
  • 제주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제주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in@jej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