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019년 밭기반 정비사업 본격 시행
제주시, 2019년 밭기반 정비사업 본격 시행
  • 라운 기자
  • 승인 2019.01.21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개 지구 406ha·62억5,000만원 투입, 저수조·농업용수관로 시설

 제주시는 밭을 대상으로 농업용 저수조, 경작로, 농업용수관로 시설 등 농업생산기반시설을 구축해 농업생산성 향상과 품질 개선으로 농가 소득증대를 위한 올해 밭기반 정비사업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밭 기반 정비사업은 10개 지구(수산4, 낙천3, 선흘2, 상가3, 와산4, 덕천7, 봉아, 상명, 두모3, 강구) 406ha에 총사업비 62억5,000만원 (국비 50억원, 지방비 12억5,000만원)을 투입해 △농업용수저수조 2개소 △경작로 1.88km △농업용수관로 45.35km를 시설할 계획이다.

 사업의 조기 착수를 위해 이미 지난해 6월에 기본계획수립 및 세부설계용역에 착수해 12월말 완료했으며, 제주자치도에 사업시행 인가 및 행정절차 등을 이행한 후 2월 중 사업을 발주하고 3월부터는 본격 착수, 10월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올해 밭기반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농업생산기반 시설이 확충되어 가뭄해소 및 영농편의 도모는 물론 밭작물 생산성 향상으로 농가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시는 지난해 6개 지구에 총 사업비 71억2,300만원을 투입, △농업용수저수조 4개소 △농업용수관로 33.90km △양수장 1개소 등을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