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겨울철안전대책 총력추진” 특별요청사항 발령
원희룡 지사, “겨울철안전대책 총력추진” 특별요청사항 발령
  • 안리진 기자
  • 승인 2018.12.20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취약시설 안전관리 강화·겨울철 자연재난 대비 철저’ 주문
▲ 원희룡 지사.
▲ 원희룡 지사.

 원희룡 지사는 19일, 재난취약시설 안전관리 강화 및 겨울철 안전대책 총력 추진을 촉구하는 도지사 특별요청사항 2호를 발령했다.

 이는 지난 18일 강릉 펜션 사고를 비롯해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대두됨에 따라 도내 각 분야의 안전점검을 위해 마련됐다.

 원희룡 지사는 특별요청사항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 및 점검 강화 ▲재난취약시설 예방 점검 ▲겨울철 자연재난 대비 철저를 도 및 행정시 전 부서에 전파해 재난취약시설에 대한 소방·전기·가스 안전점검 강화와 겨울철 재난안전대책 강력 추진을 주문했다.

 원 지사는 우선 사회기반시설, 숙박시설, 사회취약계층, 전통시장,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대형화재 예방 및 겨울철 소방안전 관리를 강화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건설공사장, 도 및 공기업 발주(직영) 사업장, 분뇨처리업체, 하수처리 시설 등에서의 안전보호 장비 착용, 안전수칙 준수, 근로자 안전, 전기·가스취급 주의 등 각종 안전사고 예방 점검을 강화할 것을 촉구했다.

 또 올해 대설 대비 도로제설 및 교통대책, 한파 대비 상수도 동파 방지, 비닐하우스, 축사 등 취약시설의 피해예방과 가축질병, 관광객 안전대책 추진도 당부했다. 도지사 특별요청사항 발령에 따라 전부서 안전관리 강화가 추진되며 도와 행정시 소관 분야별로 안전대책 이행조치가 취해질 방침이다.

 총괄부서인 도민안전실에서는 이행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며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안전점검 강화, 숙박시설·다중이용 시설 등 재난취약시설 관리, 한파·대설에 대비한 분야별 겨울철 안전대책을 마련하고 민·관 합동 현장 점검을 보다 강화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