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文 대통령, 독재라는 괴물 된 자신의 모습 보라”
원희룡 지사 “文 대통령, 독재라는 괴물 된 자신의 모습 보라”
  • 김남수 기자
  • 승인 2020.06.21 18: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SNS통해 "윤석열 검찰총장 논란 결단하라”
“안철수, 김종인, 윤석열 등 이용한 후 모두 토사구팽“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제주인뉴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제주인뉴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21일 여권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에 무차별적이 사퇴주장에 대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정권의 공격이 이성을 잃었다”며 “윤석열 제거 시나리오가 가시화되고 있다”고 쏘아붙였다.

원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한명숙 전 총리 뇌물판결 뒤집기 위한 수사를 대검 감찰부에 맡기라고 검찰총장에 대한 수사 지휘권을 행사했다”며 “이럴거면 검찰총장이 왜 필요한가. 법무부장관이 그냥 법무총장 하면 된다”고 비판했다.

이어 “설훈의원을 비롯한 여권 인사들은 입을 맞춘 듯 일제히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퇴를 압박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에게 묻는다”며 “여권의 윤석열 공격은 이미 대통령의 뜻으로 받아들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럴 거면 문재인 대통령이 결단해야 한다. '살아 있는 권력에 대해서도 수사하라'는 말이 빈말이었음을 솔직하게 고백하고 당당하게 윤석열 검찰총장을 해임하라”고 직격했다.

원 지사는 “이게 나라냐. 내편 아니면 모두 적이라는 잔인한 공격성으로 국가의 공공성을 유린하고 있다”며 “내 편은 진리라는 권력의 오만이 친문 무죄ㆍ반문 유죄의 공포로 몰아가고 있다”고 질타했다.

또 “충성하면 아무리 큰 죄를 지어도 끝까지 감싸고 등지면 잔인한 보복을 하는 것은 조폭식 행태”라며 “쓰고나서 이용 가치가 없어지면 가차없이 버리는 것은 윤석열이 처음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그러녀서 “2012년 아무 조건 없이 대선후보 사퇴한 후 문재인 후보를 도왔던 안철수, 2016년 총선 승리를 이끌었던 김종인, 2019년 공수처 통과를 도왔던 심상정ㆍ손학규, 그리고 적폐수사를 이끌었던 윤석열까지 모두 쓰고나서 잔인하게 토사구팽 했다”며 “기승전팽의 법칙”이라고 주장했다.

원 지사는 “어용 언론ㆍ어용 시민단체ㆍ어용 지식인을 동원하고 지지자들을 총동원해 정치적 반대자들을 공격하는 행태는 군사정권 때와 닮았다”며 “이젠 검찰마저 어용으로 만들려고 하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은 거울을 봐아 한다”며 “독재와 싸우다가 독재라는 괴물이 되어버린 자신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상대에게 적폐 딱지를 씌우다가 새로운 적폐가 된 자신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맹공했다.

그러면서 “이대로 더 갈 수는 없다. 문재인 대통령이 결자해지해야 한다”며 “윤석열 총장을 신임하든지 해임하든지 결정해야 한다 대통령의 책임을 더 이상 회피하지 말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주도 2020-06-24 23:29:30
뭐랜 고람신디 모르쿠다.
본인은 어떵허고..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고성1길 31
  • 대표전화 : 064-745-7117
  • 긴급전화 : 010-9587-3699
  • 팩스 : 064-745-755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남수
  • 발행인 : 고윤주
  • 편집인 : 김남수
  • 법인명 : 제주인뉴스
  • 제호 : 제주인뉴스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20
  • 사업자등록번호 : 548-81-01209
  • 등록일 : 2009-03-20
  • 발행일 : 2009-04-01
  • 창간일 : 2009-06-17
  • 제주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제주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in@jejui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