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코로나19 격리 중…확진자 접촉 심재철과 동석
원희룡, 코로나19 격리 중…확진자 접촉 심재철과 동석
  • 좌선미 기자
  • 승인 2020.02.24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을 우려해 현재 자율격리 중이다.

24일 제주도에 따르면 원 지사는 이날 오후 2시 열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주요 기관장 회의에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이날 오후 2시쯤 돌연 불참 소식을 알렸다.

현재 원 지사는 도청 집무실에서 대기 중이다.

이는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하윤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장과 지난 19일 국회 토론회에서 접촉했던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4일 자진 병원 검사를 받은 탓이다.

앞서 원 지사는 지난 20일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에서 심 원내대표와 동석했었다.

이 때 함께 동석했었던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도 이날 일정을 취소한 채 현재 검사 절차를 밟고 있다.

도 관계자는 "심 원내대표 검사 결과가 약 1시간 후에 나올 것으로 보인다"며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원 지사는 집무실에서 대기 중이고, 회의에는 원 지사 대신 행정부지사가 회의에 참석한 상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