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진, 도민의 예술참여 기회 확대 및 문화예술 대중화 공약
김영진, 도민의 예술참여 기회 확대 및 문화예술 대중화 공약
  • 좌선미 기자
  • 승인 2020.02.12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진 예비후보
김영진 예비후보

 

제21대 총선 제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자유한국당 김영진 예비후보는 11일 보도자료를 내고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상 수상에 대한 축하와 함께 ‘도민의 예술참여 기회 확대를 통한 문화예술 대중화’에 대한 정책을 발표했다.

김영진 예비후보는 우선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4개 부문 수상에 대해 너무나 축하한다는 마음을 건넨 뒤 “칸영화제 그랑프리에 이어 영화 <기생충>이 거둔 아카데미 수상 소식은 세계영화 사상 유래를 찾기 힘들 만큼 위대한 성과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이제 케이팝과 케이드라마에 이어 케이무비까지 세계인의 마음을 사로잡는 쾌거를 맛보게 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이는 ‘오직 한없이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다. 문화의 힘은 우리 자신을 행복되게 하고, 나아가 남에게 행복을 주겠기 때문이다’라는 백범 김구 선생님의 말씀이 현실화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국민에게 심어준 것에 다름 아니다”라며 “한국영화 101년 역사에 찬란하게 피어오른 봉준호 감독을 비롯한 영화인들의 노고에 대해 아낌없는 찬사를 보낸다”고 말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어 “전문 문화예술인에 비해 자신의 작품을 선보일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도민들이 자신의 창작물을 선보일 장을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제한 뒤 “특히 연극, 영화, 뮤지컬, 음악 등과 같은 공연예술의 경우는 더욱 접근가능성이 떨어지는 게 현재 제주사회가 지닌 문화예술 지표의 현실이다”라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김영진 예비후보는 이에 대한 개선책으로 “우리나라가 진정한 문화강국으로 거듭나는 것은 단순히 세계적으로 유명한 예술인을 많이 배출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 개개인의 일상에 문화예술이 자연스럽게 녹아든 생활문화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라는 소신을 밝힌 뒤 “앞으로 보다 다양한 문화공간 및 시설, 콘텐츠의 확충을 위해 읍ㆍ면지역을 중심으로 ‘작지만 강한’ 소극장 공간을 마련하는 것을 중요 의정활동 과제로 삼아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