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양돈장 정전사고로 돼지 530마리 질식사
제주 양돈장 정전사고로 돼지 530마리 질식사
  • 제주인뉴스 기자
  • 승인 2020.02.06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뉴스1) 홍수영 기자 = 제주 한 양돈농가에서 정전 사고가 발생해 돼지 530여 마리가 폐사했다.

제주시 등에 따르면 6일 오전 제주시 애월읍에 있는 한 양돈농가에서 전기 누전에 의한 정전 사고가 발생했다.

이로 인해 환풍기 등이 작동하지 않으면서 돼지 900여 마리 가운데 530여 마리가 폐사했다.

폐사한 돼지는 업체를 통해 랜더링(사체를 고온·고압에서 태워 유골분으로 만드는 작업) 처리할 예정이며 현재 농장에 대한 방역 및 소독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제주시 애월읍 관계자는 “정전 사고로 양돈장 내 환풍기가 멈춰 돼지들이 질식사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