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예총, 하이난 축제서 제주문화 홍보역할 톡톡
제주예총, 하이난 축제서 제주문화 홍보역할 톡톡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11.2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자매도시 중국 하이난 환러제(歡樂節) 제주 문화공연 선보여

 제주특별자치도와 한국예총제주도연합회(이하 제주예총)는 중국 하이난성과의 문화, 체육, 대표포럼 등 우호협력을 강화하고 양 지역간 다방면 교류를 지속적으로 확대·내실화 하고 있다.

 지난 11월 22일, 중국 하이난성에서 개최되는 지역 최대 대표축제인 ‘하이난환러제(歡樂節)’에 제주문화를 해외에 홍보하고, 아울러 제주와 하이난성 자매도시간 우정을 굳건히 다지는 등 문화사절단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돌아왔다.

 제주예총은 지난해에도 문화예술공연단을 인솔해 하이난환러제에서 제주문화의 참멋을 제대로 보여준 바 있으며, 올해는 제58회 탐라문화제 걸궁 및 민속예술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구좌읍 민속보존회와 성읍1리마을회, 또 제주 예술인들로 구성된 공연단으로 협연을 펼쳤다.

 이번 공연은 제주민요 ‘오돌또기’ 등을 현대적 감각으로 편곡해 트럼펫과 색소폰 그리고 북의 콜라보 공연, 제주풍물놀이 등으로 구성해 제주적이면서도 한국적인 공연으로 하이난 시민과 축제에 참가한 각 국 참가자들에게 큰 박수를 받았다.

 하이난성에서도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제주 최대 문화축제인 탐라문화제에 문화예술공연단을 파견해 중국 최대의 섬 하이난의 독특한 소수민족문화를 도민들에게 소개하는 등 하이난과 제주도의 문화예술교류는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한편, 제주예총은 지난 11월 13일, 몽골국립극장과 교류협약을 맺었으며, 내년 탐라문화제에 몽골공연단이 참여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제주예총은 앞으로도 대외문화교류를 넓혀나가며 이를 바탕으로 탐라문화제 국제문화교류축제를 발전시켜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