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잠수함 폭발사고…내부 작업 중이던 3명 중경상
제주 잠수함 폭발사고…내부 작업 중이던 3명 중경상
  • 온라인 이슈팀
  • 승인 2019.06.26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6일 오후 12시25분쯤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항에 정박중이던 관광용 잠수함이 내부작업 중 폭발해 작업자 3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제주서부소방서 제공 영상 갈무리)2019.6.26/뉴스1 © News1 홍수영 기자

 (제주=뉴스1) 홍수영 기자 = 제주에서 정박 중이던 관광용잠수함 내부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3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제주서부소방서에 따르면 26일 오후 12시25분쯤 서귀포 사계항에 정박 중이던 관광용 잠수함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잠수함 내부에서는 근로자 8명이 승객용 의자 고정 작업을 하던 중이었다.

 폭발사고로 작업 중이던 김모씨(51)와 현모씨(25)가 크게 다쳐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모씨(36)도 발목 부상으로 치료 중이다.

 작업자 3명은 폭발 위치에 상대적으로 가까이에 있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나머지 5명은 차후 필요 시 병원 진료 및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소방당국이 폭발이 일어난 잠수함 내부 사고현장을 확인한 결과 화재나 그을림, 파편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

 연기가 많이 발생했던 점 등으로 볼때 내부 바닥에 설치된 100개 이상의 배터리에서 나온 가스가 폭발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다.

 해당 잠수함은 2013년 12월 취항했고 97톤, 전장 22.2m로 53명이 승선할 수 있는 크기다.

 소방당국과 해경은 자세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