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한 ‘수국’ 흐드러진 꽃길
화사한 ‘수국’ 흐드러진 꽃길
  • 오은주 기자
  • 승인 2019.06.10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정읍 안성리 마을, 도민과 관광객 발길 이어져

 지난 6월 9일, 서귀포시 대정읍 안성리 마을에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수국이 화사한 꽃망울을 터뜨렸다. sns 등 입소문을 타면서 유명해진 안성리 수국길은 매해 여름의 초입에 많은 관광객들과 도민들로 북적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