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도서반납 위해 줄서기가 필요 없다”
“주말 도서반납 위해 줄서기가 필요 없다”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04.1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도서관, 꽂기만 하면 반납되는 스마트서가 도입

 제주자치도 한라도서관(관장 류도열)에서는 ‘꽂기만 하면 반납되는’ 스마트서가(지능형 서가)를 도입 배치해 대기 없이 줄서지 않고 도서를 여러 이용객이 동시에 자료를 반납할 수 있다.

 꽂기만 하면 반납되는 스마트서가(지능형 서가)는 서가 내 통합되어 있는 RFID안테나를 이용해 반납도서를 확인한 후 반납처리를 하면 반납도서는 즉시 도서 대출이 가능해 자료의 빠른 순환으로 효율적으로 대출될 수 있도록 하며 이용자들에게는 자료에 대한 인지도를 향상시켜 주고 다른 사람들이 읽고 반납하는 자료가 무엇인지 스마트서가를 통해서 바로 알 수 있기 때문에 이용자는 자료를 새롭게 인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라도서관을 찾는 이용자는 2018년 12월말까지 279,799명으로 1일 평균 917명이며, 대출권수는 12월말까지 439,921권으로 1일 평균 1,442권이다.

 또한 도서는 2008년 11월 개관 이래 지금까지 294,220권을 확보하고 있으며, 지역대표 도서관으로서의 장서 확충 및 정보이용 서비스시스템을 구축함은 물론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 개최로 ‘책 읽는 제주’ 분위기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