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명의 할머니들과 함께하는 제주전통식문화 교육생 모집
4명의 할머니들과 함께하는 제주전통식문화 교육생 모집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03.1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2일∼7월 12일까지 1Day Class 운영, 회별 30명씩 선착순 모집

 4명의 할머니들의 구술을 통해 1990년대 제주 식생활을 들여다보고 향토음식 가치 공유와 맥을 잇기 위한 ‘제주여성의 삶을 통해 본 제주전통식문화 이야기’가 운영된다.

 제주자치도농업기술원 서귀포농업기술센터(소장 신양수)는 4월 12일부터 7월 12일까지 총 4회에 걸쳐 농산물가공실에서 진행되는 ‘제주전통식문화 이야기’ 교육생을 선착순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인원은 각 회별 30명씩 총 120명으로 교육 전월 15일부터 선착순 신청받는다.

 이번 교육은 지난해 서귀포시향토음식자료집 ‘빙떡에 솔라니’ 발간에 참여한 할머니들이 제주여성의 삶이라는 인문학적 접근을 통해 제주전통식문화 전승을 위해 마련했다.

 특히 1990년대 일제강점기인 근대부터 현재까지 제주여성들의 성장, 결혼, 출산 등 소소한 할머니의 사연과 그 삶 속에 스며든 음식이야기 그리고 할머니와 함께하는 레시피 실습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1차 김태자 할머니의 출생과 성장 그리고 술 △2차 조연옥 할머니의 결혼과 출산 먹거리 △3차 오봉희 할머니의 삶을 통해 본 장례와 제례 음식 △4차 송경화 할머니의 이중섭화가와 함께한 향토음식 등을 이야기로 풀어 놓을 계획이다.

 교육 신청은 농촌자원팀(☏760-7823)으로 전화 또는 방문 가능하며 교육일정 등 자세한 내용은 서귀포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미현 농촌지도사는 “제의 우수한 전통식문화를 시대와 세대를 넘어 많은 사람들에게 전승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면서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신청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