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실 의료종사자 ‘폭력행위 근절 간담회 개최’
응급실 의료종사자 ‘폭력행위 근절 간담회 개최’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03.1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자치도 서귀포의료원(원장 김상길)은지난 3월 12일, 서귀포의료원 회의실에서 요즘 사회불안을 야기하고 있는 응급의료현장에서의 의료종사자 폭행을 근절해 환자들이 안심하고 진료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서귀포경찰서와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최근 5년간 서귀포지역 병원 내에서의 폭력사건이 37건 발생했는데 그 중 응급실 내에서의 의료종사자 폭행은 16건으로 전부 서귀포의료원 응급실에서 발생했으며 의료현장은 생명의 촌각을 다투는 공공성이 매우 높은 장소로 환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진료 받을 수 있도록 신속 엄정하게 대응하도록 양 기관이 협력해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되었다.

 또한, 의료기관 내에서 벌어지는 의료종사자 폭력 등을 쉽게 신고할 수 있도록 응급실내에 익명 신고함을 설치해 경찰관이 매일 순회하며 수거 조치토록 했으며 112신고, 지구대 등과 구축된 핫라인 등을 이용해 신속하게 신고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서귀포의료원 원장을 비롯해 관리부장, 진료부장 등 5명, 서귀포경찰서에서는 서장과 형사과장, 형사계장 등 5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