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목 관아 일대서 설맞이 행사 즐겨요”
“제주목 관아 일대서 설맞이 행사 즐겨요”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01.30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유산본부, 2월 5~6일 민속놀이·체험마당 운영

 제주자치도 세계유산본부(부장 김대근)는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오는 2월 5일과 6일 이틀간 제주목 관아 일원에서 다채로운 민속놀이와 체험마당을 운영한다.

 민속놀이와 체험마당은 2월 5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6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이날 제주목 관아 일대에서는 제기차기, 널뛰기, 투호, 윷놀이, 팽이치기, 굴렁쇠 굴리기 등 전통민속 놀이를 즐길 수 있다.

 또, ‘가족과 함께하는 체험마당’ 부스에서는 황금돼지 저금통 만들기와 새해소망 복조리 만들기, 요술풍선 만들기 등의 체험을 할 수 있다.

 특히, 방문객 누구나 목관아 경내에서 전통 복식을 착용해 볼 수 있으며, 전통 혼례복을 입고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포토존도 운영한다.

 이밖에도 캘리그라피 전문가를 초청해 ‘캘리그라피로 새해소원 써주기’를 운영하며, 행사 기간 동안 선착순 1,000명에게는 제주향토음식인 오메기떡을 제공한다.

 행사 당일 제주북초등학교 운동장에서는 ‘가족 연날리기 경연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며, 어른과 자녀 3명 이상의 가족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우승 가족에게는 상장과 기념품을 제공한다.

 김대근 세계유산문화재부장은 “전통문화를 관광자원화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설을 맞아 고향을 방문한 귀성객과 관광객들에게 다양하고 풍성한 전통문화의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