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응급진료 종합대책상황실 가동
설 연휴 응급진료 종합대책상황실 가동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9.01.23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상진료체계 유지, 감염병·식중독 모니터링 강화

 제주자치도는 오는 2월 2일부터 2월 6일까지 5일간 도 및 각 보건소를 중심으로 응급진료 종합대책상황실을 설치·운영한다.

 설 연휴기간 의료기관 및 약국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응급환자 진료와 안전사고 등 대량 환자 발생에 철저하게 대비하기 위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가동하며 감염병 및 식중독 예방을 위해 감염병 발생 감시 또한 강화한다.

 제주자치도는 우선, 설 명절 연휴기간 응급환자 및 대량환자 발생에 신속히 대처하기 위해, 6개 응급의료기관(종합병원)의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강화하고, 진료공백 방지를 위해 지역별 개문 의료기관(490개소) 및 약국(109개소)을 지정·운영한다.

 각 보건소에서는 연휴기간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정상 진료를 통해 도민들의 의료기관 이용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연휴기간 이용가능한 의료기관 및 약국 운영 현황은 도ㆍ행정시 홈페이지, 119 구급상황관리센터, 도 종합상황실과 당직실 및 각 보건소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